가나안의 오늘말씀

DR-September

 

하나님은 자녀들을 돕고 싶어 하시지만, 우리는 종종 그분으로부터 독립하고 싶어 합니다. 자기 힘에 의지해 자신의 계획과 결정들로부터 하나님을 제외시켜, 결과적으로 그분과 분리됩니다. 그런데 어떻게 하나님이 우리의 걱정과 문제 속에 개입하셔서 우리를 도와주실 수 있겠습니까? 우리 손으로 모든 일을 해결하려 할 때, 우리는 하나님의 손을 묶어버립니다. 그러니 우리의 문제들이 해결되지 않는다고 놀랄 일이겠습니까?

 

발췌: 바실레아 슐링크의 저서, 위로하시는 하나님

 

Artikel teilen

Kommentare

Kommentar verfassen


Achtung: Der Kommentar muss erst noch freigegeben werden.